2016년 전시회 전시개요
  2016년 전시회 참가안내
  2016년 전시회 전시품목
  2016년 전시회 홍보전략
  2016년 전시회 전시도면
  2016년 참가업체별 정보
  2016년 전시회 참관안내
  2016년 전시회 부대행사
  전년도 전시개최 정보자료
    2013 전시사진 정보자료
    2011 전시사진 정보자료
    2008 전시개최 보도자료
    2006 전시개최 보도자료
    2006 전시사진 정보자료
    2004 전시개최 정보자료
    2002 전시개최 정보자료
    2000 전시개최 정보자료
Metal+Metallurgy & Thermo Process 2008
제5회서울국제야금.금속&주조.단조&비철금속&열처리기술&내화재료,공업로및표면처리산업전
2008년 7월 23일 - 7월 26일(4일간) 코엑스(COEX)
The 5rd Metal+Metallurgy & Thermoprocess 2008 전시회 보도자료(마이크로워드 문서) 다운
제5회서울국제주조.단조및열처리.공업로설비산업전 코엑스(COEX)에서 유정에 미를 남기는 전시회로 개최
국내 금속 산업의 현황을 파악할 수 있는 제5회서울국제주조.단조및열처리.공업로설비산업전(The 5th Metal+Metallurgy & Thermo process Expo Korea 2008)이 2008년 7월 23일부터 26일까지 4일 동안 서울 삼성동 코엑스(COEX) 인도양홀 9실에서 유정에 미를 남기는 서울에서 개최하는 마지막 금속전시회로 열렸다.
2013년 제6회한국국제주조.단조및열처리.공업로설비산업전시회는 서울국제전에서 한국국제전으로 전시명칭 일부를 변경하고 2013년 9월 5일(수)부터 8일(토)까지 4일간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인천국제금속가공설비산업전(Metal Working Korea 2013)과 동시에 개최한다.

제5회서울국제주조.단조및열처리.공업로설비산업전은 메탈넷코리아(CEO: 김흥복)에서 2000년 첫 전시회를 주최한 이래 격년(짝수년)마다 개최되어 왔으며, 국내 열처리, 공업로, 유도로, 내화재료, 버너, 발열체 및 야금소재, 야금관련설비, 철강제조설비, 주물, 단조, 사처리설비, 조형설비, 샌드처리, 다이캐스팅, 저압주조설비, 비철금속 용해로, 각종 원자재, 부자재, 야금설비 및 주조용품 등 관련기술과 관련분야설비, 원부자재 등 금속산업분야의 발전과 국.내외 경쟁력 확보를 위한 관련 산업분야의 신기술과 신제품 등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제5회서울국제주조.단조및열처리.공업로설비산업전은 국내 기반산업인 금속산업으로 2006년 7월 12일부터 15일까지 4일 동안 서울 COEX 컨벤션홀 11실에서 전체 2,500㎡의 면적, 100여개 부스에서 10여 개국, 61개 업체의 참여로 개최된 전시회 보다 양적인 면에서나 질적인 면에서나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였으나 아직까지 국내 금속 관련 사업에 대한 투자가 확대되지 못하고 오히려 소극적인 경향으로, 새로운 기술 개발과 신제품 창출이 어려운 상황에 있기 때문에 금속산업 관련 시장의 전망이 아직 밝지 못하다.
이로 인하여 제5회서울국제주조.단조및열처리.공업로설비산업전에 참가업체는 45개사 85개 부스로 전시면적 1,200㎡로 규모로 지난 전시회보다 양적, 질적으로 축소되었으며 이는 주최측인 메탈넷코리아의 참가업체 유치에 소극적인 측면도 가지고 있지만 국내 금속관련 사업에 대한 투자가 확대되지 못하고 있는 단적인 현실이다. 그러나 서울국제주조.단조및열처리.공업로설비산업전은 금속산업이 저속 발전 내지는 후퇴하는 상황에서 국내 금속 관련 산업전문 전시회가 거의 전무 하다시피 한 때에 이번 금속산업 전문전시회의 개최는 금속산업 종사자와 연구 개발자들의 목마름에는 부족하지만 조금이나마 해결할 수 있는 자리일 것이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유도용해로, 고주파유도가열장비, 열처리설비를 취급하고 있는 한국인닥타썸(주)이 독립부스 54㎡면적으로 참가를 하였고 제어기기 전문생산업체인 (주)코닉스도 독립부스 36㎡면적으로 다양한 제어기기 제품을 출품하며 주단조 설비에 맞는 자동화에 적합한 제품을 개발하여 공급하는 이성엔지니어링에서는 로봇, 반전형 트리밍 프레스, 이젝팅 모형장치를 출품한다.

이외 열처리 전문업체인 삼락열처리와 한국열처리가 출품을 하며 고주파유도가열 응용설비 제조업체인 선진전기공업(주), 무산화광휘소둔열처리로 및 브레이징 임가공업체인 (주)심도메탈테크, 실험연구용 전기로, 공업용 전기로 등을 생산 공급하는 (주)템프, 금형, 레이저, 오일 냉각기를 생산 공급하는 (주)현대이엔지와 (주)삼정이엔씨, 질소가스발생장치 제조업체인 (주)케이지엘, 마그네슘 소재, 비철소재 공급업체인 (주)고견, 저압주조 다이캐스팅 장비 공급업체인 (주)KMC(kurtz GmbH), 발열체, 로재부품, O2센서, 가스분석기 공급업체인 트렘무역상사,
알루미나튜브, 초고온내화물, 파우더 제품을 공급하는 (주)화신기계상사, 금속표면경화처리, 세척제, 세척기를 공급하는 케이디티(KDT), 화이버 레이저 마킹기 공급어체인 비제이레이저시스템, IGBT, SCR, 반도체부품, PCB기판 공급업체인 ㈜삼성우엔이, 비디오 현미경, 공구현미경 공급업체인 (주)썸택비젼, 휴대용 금속성분 분석기 및 경도시험기 공급업체인 신한과학(주), 진공펌프, 부스터 등을 생산하는 (주)피제이코디박, 이동식 냉풍기, 에어컨 생산업체인 (주)하이코와 (주)아그로텍이 출품을 한다.

이외 해외에서 참가하는 업체를 보면 저압주조 다이캐스팅 장비 공급업체인 kurtz GmbH(KMC). Graphite Alloys, Crystal Fitting, 카본 생산업체인 중국의 Graphtech, Aluminium Alloys(알루미늄 소재)를 생산하는 중국 Shenzhen AIDA, Alumina, Ceramics Fiber Refractory 을 생산 공급하는 중국 Shandong Luyang과 중국 Tangshan Alfiso, GAS BURNER 및 버너주변기기를 생산 공급하는 세계적인 버너메이커인 Krom Schroeder 등의 업체가 참가를 한다.
이번 전시회 주최사인 메탈넷코리아에서는 전시 참가업체들의 편의를 위해 ‘비즈니스 센터’를 마련, 인터넷, 이메일, 팩스 등을 사용할 수 있도록 편의시설을 운영하고 있으며 전시규모의 축소로 인한 참관 및 바이어들에게 보다 효율적인 정보와 자료를 제공하기 위하여 금속관련 정보센터와 메탈넷코리아 광고업체의 홍보의 장인 카탈로그 전시부스를 마련하여 금속, 열처리, 공업로, 유도로, 내화자재 등 이번 전시회와 관련된 자료를 제공한다.

또한 이번 전시회에 참가한 참가업체 수는 비롯 작으나 서로 다른 이 업종 품목을 전시 함으로서 참가업체 상호간 의사소통과 정보교환, 비즈니스 마케팅의 협조 등을 목적으로 업체 간 이업종 교류와 상호 협력을 도모하기 위한 저녁 식사 자리를 마련하여 협력을 할 수 있는 자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메탈넷코리아에서는 제5회서울국제주조.단조및열처리.공업로설비산업전을 서울에서 개최하는 전시회의 고별전으로 유정의 미를 거두기 위하여 한국열처리공업협동조합 총회와 동시에 개최하고 차기 제6회한국국제주조.단조및열처리.공업로설비산업전시회는 서울국제전에서 한국국제전으로 전시명칭 일부를 변경하고 2013년 11월 4일(수)부터 7일(토)까지 4일간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인천국제금속가공설비산업전(Metal Working Korea 2013)과 동시에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Metal+Metallurgy & Thermo Process 2008은 국내의 금속 관련 전문 전시회가 전무한 상황에서 국내 금속산업 관련 업체 현황을 살펴보며, 발전된 기술을 접할 수 있는 자리로서 금속산업계의 동정을 파악할 수 있는 전시회로 고무적인 결과를 일부 전문화된 전문 전시회로 부족한 점이 있으나 다음 2013년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개최하는 인천국제금속가공설비산업전시회(Metal Working Korea 2013)에서는 제6회서울국제주조.단조및열처리.공업로설비산업전과 인천국제용접,절단및레이저설비산업, 인천국제공작기계,공구및금형가공설비전을 동시에 개최 함으로서 더욱 괄목할 만한 성장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메탈넷코리아-전시사업부문 상 호: 메탈넷코리아 전시사업부문(Metal Network Korea Company)
주 소: 충남 태안군 옥파로 665-17(황촌리 204-29) (우편번호)32106
문의전화번호: 02-3281-5037(代表)         팩스번호: 02-3281-0280
Copyright ⓒ 1992-2008[창립16년] Metal Network Korea Company All rights reserved.